로고

[대전시] 상반기 계약심사 136억 원 예산절감 성과

- 897건, 4,338억 원 (공사·용역·물품·설계변경) 심사 -

곽희숙 | 기사입력 2022/07/08 [10:00]

[대전시] 상반기 계약심사 136억 원 예산절감 성과

- 897건, 4,338억 원 (공사·용역·물품·설계변경) 심사 -

곽희숙 | 입력 : 2022/07/08 [10:00]

대전광역시 감사위원회는 올해 상반기 879건, 4,338억 원 규모의 계약에 대한 계약심사를 통해 총136억 원의 예산을 절감 했다고 밝혔다.

 

계약심사는 지방자치단체의 재정을 건전하고 효율적으로 운영하기 위해 발주대상사업에 대한 원가산정, 공법선정, 설계변경 증·감 금액의 적정성을 심사하는 제도이다.

 

대전시는 사업비 3억 원 이상의 종합공사, 1억 원 이상의 전기ㆍ통신ㆍ기계ㆍ조경공사, 5천만 원 이상의 용역 및 2천만 원 이상물품구매 계약 등을 대상으로 계약심사를 실시하고 있다.

 

발주기관별로는 사업소 33억 원, 본청 15억 원, 자치구 27억 원,공기업 61억 원을 절감했고, 유형별로는 공사316건 122억 원, 용역 208건 9억 원, 물품 373건, 5억 원을 절감했다.

 

이러한 성과는 그동안 축척해온 심사사례와 원가산정 기준 등을 토대로 불/합리한 공종 및 공법, 물량 및 요율의 과다계상, 공종 누락분보완, 노임·품셈적용 오류 등을 조정하고 반영한 결과라고 감사위원회는 설명했다.

 

대전시 최진석 감사위원장은“올 하반기는 안전한 사업수행을 위한 현장중심 심사지원과 타시도의 우수사례 공유로 고품질 심사에 중점을 두고 추진 할 것”이며“원가의 과다ㆍ과소 산정 방지와 계약목적물의 품질향상 및 심사의 투명성을 확보함으로써 계약심사 업무를 효율적으로 운영할 것” 이라고 말했다.

 

대전시는 올해 계약심사 대상을 1조 2,353억 원으로 예상하고있으며, 200억 원(2.5%)을 예산절감 목표로 정하고 계약심사 업무를 추진 하고 있다.

 

시는 또한 각종 공사 및 용역 등을 심사하면서 예산절감에 주력했던심사방식에서 벗어나, 현장답사 등을 통해 공사의 안전성과 품질향상에 중점을 두고 계약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