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울산박물관‘제22기 울산박물관 대학’운영

10월 18일 ~ 12월 6일 … 총 8개 강좌

박기표 | 기사입력 2022/09/26 [08:25]

울산박물관‘제22기 울산박물관 대학’운영

10월 18일 ~ 12월 6일 … 총 8개 강좌

박기표 | 입력 : 2022/09/26 [08:25]

▲ 울산박물관 대학 운영


[경인투데이뉴스=박기표] 울산박물관(관장 신형석)은 오는 10월 18일부터 12월 6일까지 매주 화요일 울산박물관 2층 강당에서 ‘제22기 울산박물관 대학’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학기는 울산박물관에서 현재 전시 중인 ‘고려 바다의 비밀 –800년 전 해상 교류의 흔적-’ 특별기획전과 연계하여 ‘해상교류로 살펴보는 역사 문화’로 주제를 선정했다.

총 8개 강좌를 통해 고‧중세 시기 동아시아의 해상교류와 관련한 내용들을 살펴본다.

강좌 일정을 보면, △10월 18일 부산외국어대학교 권덕영 교수의 ‘고대 동아시아의 황해와 황해무역’ △10월 25일 서울대학교 권오영 교수의 ‘고대 해양실크로드와 백제’ △11월 1일 고려대학교 송완범 교수의 ‘일본 정창원에서 만난 신라와 유라시아’가 진행된다.

이어 △11월 8일 고려대학교 이진한 교수의 ‘고려시대 무역과 바다’ △11월 15일 민족문화유산연구원 한성욱 이사장의 ‘고려 청자의 대외교역’ △11월 22일 서강대학교 강희정 교수의 ‘해양실크로드를 통한 물질문화의 교류’ 강좌가 있다.

또 △11월 29일에는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 신종국 전시과장이 ‘서남해 침몰선 수중발굴과 고려시대 해상 운송’을 △12월 6일에는 신라대학교 조명제 교수가 ‘해상교류와 고려 불교문화’를 강의한다.

운영시간은 매회 오후 2시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 2시간 30분 동안 진행된다.

수강신청은 오는 9월 27일 오전 9시부터 30일 오후 6시까지 울산공공시설예약서비스를 통해 선착순 접수한다.

모집 인원은 120명이며, 성인이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고, 수강료는 무료이다.

한편, 울산박물관은 국립해양문화재연구소와 공동 기획한 ‘고려 바다의 비밀 –800년 전 해상교류의 흔적-’ 특별기획전을 지난 9월 6일 개막하여, 많은 관람객의 호응 속에 운영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