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빅마마 박민혜, 3일 '오늘의 선곡' 첫 주자 출격! 명품 발라드 '데리러 와줘' 발매!

곽희숙 | 기사입력 2022/10/03 [13:01]

빅마마 박민혜, 3일 '오늘의 선곡' 첫 주자 출격! 명품 발라드 '데리러 와줘' 발매!

곽희숙 | 입력 : 2022/10/03 [13:01]

▲ 빅마마 박민혜[사진 = 에이치오이엔티, '오늘의 선곡' 제공]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보컬 그룹 빅마마의 박민혜가 '오늘의 선곡' 첫 번째 음원을 선보인다.

3일 오후 6시 빅마마 박민혜가 가창에 참여한 신규 음악 프로젝트 '오늘의 선곡'의 첫 번째 음원 '데리러 와줘 (Come Get Me)'가 발매된다.

'데리러 와줘'는 어쿠스틱 기타의 반복되는 아르페지오 주법을 중심으로 한 마이너 발라드 곡이다. 박민혜의 섬세한 감성 보컬에 집중할 수 있는 미니컬한 편곡으로 시작해 밴드 편곡을 더해가는 구성이 듣는 재미를 배가한다.

이를 위해 프로듀싱 팀 Sticky H의 이용민과 최인환이 곡 작업과 프로듀싱을 맡아 완성도를 높였다.

특히 박민혜의 폭발적인 가창력을 만끽할 수 있는 노래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박민혜는 풍부한 성량과 파워풀한 고음을 마음껏 터뜨리며 리스너들에게 전율과 감동을 선사할 예정이다.

음원 플랫폼 재생목록과 노래방 플레이리스트에 '선곡'하고 싶은 웰메이드 트랙들을 채워갈 '오늘의 선곡' 프로젝트도 이번 '데리러 와줘'와 함께 정식으로 론칭한다.

이에 '데리러 와줘'는 청취뿐만 아니라 '가창 워너비' 곡으로도 관심을 모으고 있다. 박민혜의 짜릿한 고음이 많은 이들의 도전 정신을 불러일으킬 것으로 보인다.

빅마마의 막내이자 기본기부터 탄탄한 가창력을 지닌 '명품 발라더' 박민혜가 올 가을 '데리러 와줘'로 또 한번 저력을 발휘할 전망이다.

박민혜가 가창한 '오늘의 선곡' 프로젝트의 첫 번째 음원 ‘데리러 와줘’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각종 온라인 음원 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오늘의 선곡' 프로젝트는 '데리러 와줘'를 시작으로 계속해서 꾸준히 완성도 높은 음원을 선보일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