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상남도 박완수 도지사 취임 100일, “활기찬 경남 행복한 도민을 위한 기틀 마련”

민선8기 경남도정의 최우선 과제는 경제 활성화 및 복지 강화

박기표 | 기사입력 2022/10/06 [11:18]

경상남도 박완수 도지사 취임 100일, “활기찬 경남 행복한 도민을 위한 기틀 마련”

민선8기 경남도정의 최우선 과제는 경제 활성화 및 복지 강화

박기표 | 입력 : 2022/10/06 [11:18]

▲ 원전기업 현장방문


[경인투데이뉴스=박기표] 박완수 경상남도지사가 오는 8일 취임 100일을 맞는다.

도지사 당선 후 6월 2일 밀양 산불현장에서 첫 행보를 시작한 박 지사는 “도정 공백이 길었기 때문에 하루빨리 도정을 추스르는 것이 도민의 걱정을 덜어드리는 길”이라며, 도지사직 인수위를 ‘시작부터 확실하게 인수팀’으로 명명하는 등 당선된 순간부터 숨 가쁘게 달려왔다.

경남은 한때 대한민국 경제성장을 견인하던 때와는 달리 최근 기계, 조선 등 주력산업의 위기와 세계 경제 불확실성으로 인한 경제성장 둔화, 그에 따른 인구 감소, 지역 불균형 등 총체적인 위기에 직면한 상황이었다.

이에 박 도지사는 민선8기 도정 비전을 ‘활기찬 경남 행복한 도민’으로 정하고, 4대 정책목표로 ▲튼튼한 경제 넘치는 일자리 ▲편리한 공간 융성한 문화 ▲안전한 생활 든든한 복지 ▲쾌적한 환경 넉넉한 농산어촌을 선정해 경남 경제를 다시 일으키고, 도민의 자부심을 되찾고자 하고 있다.

특히, 박 지사는 “경제와 복지는 도정의 양대축”이라며, “투자 유치, 창업 활성화를 통해 경제를 일으켜 경남의 활력을 되찾고, 복지 강화로 사회 양극화를 극복해 도민들이 행복하게 만들겠다”고 강조하며 지난 100일 간 민선8기 도정의 주춧돌을 놓는데 힘써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