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성구, 이제 드론이 책 배송한다

6일부터 구립도서관 드론 책배송 서비스 실증

박기표 | 기사입력 2022/10/06 [13:32]

수성구, 이제 드론이 책 배송한다

6일부터 구립도서관 드론 책배송 서비스 실증

박기표 | 입력 : 2022/10/06 [13:32]

▲ 수성구, 이제 드론이 책 배송한다


[경인투데이뉴스=박기표] 대구 수성구는 6일부터 연말까지 드론을 활용해 구립도서관의 책배송 서비스를 실증한다.

대구지역에서 드론과 UAM을 선도하고 있는 수성구는 교육도시라는 위상에 걸맞은 드론 서비스를 구축하기 위해 도서관을 활용하는 방안을 구상해 왔다.

지난 5월 실증 용역에 착수하고 전용배송함과 드론낙하산, 정밀센서 이착륙패드 등을 제작해 안전성을 확보했다. 이어서 관제시스템과 도서관 홈페이지 개선을 완료해 본격적으로 비행 실증을 추진할 계획이다.

다른 도서관에 소장된 책을 가까운 도서관에서 대출하는 ‘상호대차서비스’는 현재 화물차량 이송 기준 5일 정도 소요된다.

드론 책배송은 산악지역 인근에 위치해 자율비행이 가능한 용학도서관을 거점공간으로 활용해 2개의 서비스를 진행한다. 차량을 대신해 용학과 무학숲, 파동 도서관 간의 도서 이송을 드론이 맡아 친환경적 서비스 체계를 구축한다.

또, 주민들이 보다 생활 속에서 손쉽게 책을 읽을 수 있도록 ‘찾아가는 드론 책배송’ 서비스를 시행한다. 캠핑인구 급증 추세에 독서 등을 통한 건전한 캠핑문화를 정착하고자 진밭골야영장에 신청한 도서를 드론으로 직접 배송한다.

또한 도서관에 방문이 힘든 장애인을 위해 대구스타디움 옆에 장애인국민체육센터에도 드론이 배송해 시민 독서문화를 확산해나갈 예정이다.

10월 한달은 각 도서관의 상호대차서비스 신청자 중 대상을 선정해 드론 배송하는 것을 시작으로 11월부터 야영장과 장애인체육센터에 책배송 서비스를 총 150회에 걸쳐 실증 비행할 예정이다.

찾아가는 드론 책배송 이용은 도서관 회원이면 누구나 가능하고 배송일정, 서비스 신청 등 자세한 내용은 용학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이번 책배송 서비스는 드론 물류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는 파블로항공이 참여한다. 실증이 마무리 되면 비행데이터를 분석해 드론스테이션 연계 등 향후 수성구가 독자적 운용이 가능한 자동 책 배송시스템 구축과 상용화 모델 방안도 제시할 계획이다.

김대권 수성구청장은 “주민들이 많이 찾는 도서관과 4차 산업혁명의 핵심인 드론과 연계한 책배송 서비스는 직접 체감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며, “앞으로 우리구만의 독자적 UAM・드론 서비스 구축을 목표로 고도화 해나갈 계획이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