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파주시, 올 한해 구인·구직 만남의 날 통해 167명 취업

24~25일 올해 마지막 채용행사 열어...사전 분류로 미스매치 해소

신영모 | 기사입력 2022/11/28 [15:43]

파주시, 올 한해 구인·구직 만남의 날 통해 167명 취업

24~25일 올해 마지막 채용행사 열어...사전 분류로 미스매치 해소

신영모 | 입력 : 2022/11/28 [15:43]

 

 



 [경인투데이뉴스=신영모 기자]  파주시는 올 한해 동안 열린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에서 51개 기업, 514명의 구직자가 참여한 가운데 총 167명이 취업해 33%의 취업률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시는 관내 기업의 인력난 극복 및 구직자의 취업 지원을 위해 올해 다섯 번의 ‘구인구직 만남의 날’ 행사를 열었으며, 11월 24~25일 올해 마지막 채용행사가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파주고용복지플러스센터(금촌동 MH타워 8층)에서 현장 면접이 진행됐으며, 58명이 참여해 18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이번 행사에서 파주시일자리센터는 ▲참여기업 정보안내 ▲개인별 맞춤형 취업상담 등을 지원했으며, 행사 전 참여기업의 급여 및 근무 여건을 면밀히 검토해 구직 대상자에 맞춰 사전 분류함으로써 면접 당일 미스매치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했다.

 

행사에 참여한 한 업체 관계자는 “인력 부족으로 어려운 상황에 채용행사를 마련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더 많은 인원이 참여할 수 있도록 시의 적극적인 홍보 및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구직자 우○○씨(야당동, 남, 59세)는 “면접 기회를 마련해 준 파주시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변함없는 일자리 정보제공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정훈수 일자리경제과장은 “파주시는 취업난의 가장 큰 원인인 미스매칭 해소를 위해 구인·구직자 간 소규모 만남의 장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이를 통한 맞춤형 취업전략을 더욱 공고히 해나갈 방침”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