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원광대병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적정성 평가 지표운영(평가지표) 지표유형(과정)의
내흉동맥(IMA)을 이용한 CABG수술률 100%, 아스피린 처방률 100% 등 평가 우수해...

나미선 | 기사입력 2022/11/30 [20:31]

원광대병원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 1등급 획득

적정성 평가 지표운영(평가지표) 지표유형(과정)의
내흉동맥(IMA)을 이용한 CABG수술률 100%, 아스피린 처방률 100% 등 평가 우수해...

나미선 | 입력 : 2022/11/30 [20:31]

 



[경인투데이뉴스=나미선 기자]  원광대학교병원(병원장 서일영)이 지난 29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관상동맥우회술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관상동맥우회술은 의료의 질 향상과 의료기관의 자발적인 질 개선을 유도하고자 지난 2008년부터 시작된 적정성 평가로 이번 평가는 2020년 10월부터 2021년 9월까지 허혈성 질환으로 관상동맥우회술을 은 입원환자에 대한 평가 결과다.

 

관상동맥우회술은 심근경색증, 협심증 등 혈관이 좁아지거나 막힌 경우 실시하는 수술 요법이다. 상대적으로 보아 효용이 낮은 혈관을 이용해 막혀 있는 관상동맥을 우회해 혈관이 제 역할을 다하도록 개통시켜 주는 방법이라 할 수 있다.

 

원광대병원은 내흉동맥을 이용한 관상동맥우회술에서 100% 결과를 기록했는데 미국심장학회(ACC), 미국심장협회(AHA)에 의하면 내흉동맥을 이용한 관상동맥우회술을 실시 할 경우 장기간 생존율과 혈관을 유지할 수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안선호 진료처장은 “각종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하고 있는 것은 본원의 의료 질이 노력한 만큼 개선되어가는 증좌라고 볼 수 있다”며 “지역민뿐만 아니라 국민 건강이 향상될 때까지 끊임없이 개선해 나가야 할 것이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