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중부소방서, 전기자동차 배터리케이스 관통 개발장비 시연회

김종석 | 기사입력 2022/12/07 [19:43]

인천중부소방서, 전기자동차 배터리케이스 관통 개발장비 시연회

김종석 | 입력 : 2022/12/07 [19:43]

 

 

[경인투데이뉴스=김종석 기자]  인천중부소방서(서장 금창윤)는 지난 6일 직접 개발하고 제작한 전기자동차 배터리케이스 관통장비 시연회를 개최했다.

이번 시연회를 통해 전기자동차 차량 하부 배터리 화재가 발생한 상황을 가정하여 개발된 배터리케이스 관통장비를 차량 내부바닥 철판과.배터리.케이스.상부를 타공하고, 돌진관창을 이용하여 관통된 지점에 소화수을 채워 넣어 배터리케이스 내부의 모듈을 신속하게 냉각시킴으로써 전기자동차 화재를 효율적으로 진압할 수 있음을 실증했다.

전기자동차 화재 특성상 화재를 진압하는데 장시간의 시간이 소요되는 점을 감안하여 개발한 장비인 만큼 북항터널 내와 지하주차장과 같은 곳에서의 전기자동차 화재 시 화재진압 시간을 단축하는데 효과가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문주용 현장대응단장은 "전기자동차 배터리케이스 관통장비의 개발로 전기자동차 화재시 신속한 진압을 가능하게 할 수 있다."며 "시연회 때 미진한 부분을 보완하여 앞으로 전기자동차 화재 발생 시 적극 활용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