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U-20 대표팀, 울산에서 U-20 아시안컵 최종명단 확정한다

박경태 | 기사입력 2023/02/12 [17:57]

U-20 대표팀, 울산에서 U-20 아시안컵 최종명단 확정한다

박경태 | 입력 : 2023/02/12 [17:57]

▲ 남자 U-20 대표팀을 이끌고 있는 김은중 감독의 모습.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김은중 감독이 이끄는 남자 U-20 대표팀이 울산 전지훈련을 통해 오는 3월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리는 AFC U-20 아시안컵에 나설 최종명단을 꾸린다.

보름간의 스페인 전지훈련을 마치고 11일 귀국한 U-20 대표팀은 오는 14일부터 21일까지 울산에서 훈련을 이어간다. 김은중 감독은 울산 전지훈련에서 마지막 점검을 마친 후 AFC U-20 아시안컵에 나설 최종명단을 추릴 예정이다. 이후 최종명단에 든 선수들은 23일 파주NFC에 모여 24일 결전지인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로 이동한다.

이번 훈련에는 총 26명이 소집된다. 강성진(FC서울), 이영준(김천상무) 등 K리그1,2에서 활약하는 선수가 24명이며 나머지 2명은 대학생(전주대 문승민, 고려대 성진영)이다. 스페인 전지훈련에 참가한 선수들이 대부분 이번에도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한국은 U-20 아시안컵 본선에서 타지키스탄, 요르단, 오만과 함께 C조에 속했다. 3월 2일 오만과 첫 경기를 치른 후 5일 요르단, 8일 타지키스탄을 상대한다.

U-20 아시안컵은 16팀이 4팀씩 4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른 후 각 조 상위 2팀이 8강 토너먼트로 우승자를 가린다. 이 대회는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 아시아예선을 겸해 치러진다. 아시아에 주어진 U-20 월드컵 본선 티켓은 4장이다. 2023 FIFA U-20 월드컵은 5월 인도네시아에서 열린다.

2년마다 열리는 U-20 아시안컵에서 한국은 통산 12회 챔피언에 올라 역대 최다 우승국이다. 지난 2018년 대회에서는 사우디아라비아에 이어 준우승을 차지했다. 2020년 대회는 코로나19로 인해 취소됐다. 지금까지는 짝수 해에 본선이 열렸으나, 이번 대회부터는 홀수 해로 바뀌었다.

남자 U-20 대표팀 울산 전지훈련 소집명단(총 26명)

GK : 김준홍(김천상무) 이승환(포항스틸러스) 문현호(충남아산)

DF : 김지수(성남FC) 이찬욱(경남FC) 황인택(서울이랜드) 최석현(단국대) 박준영(서울이랜드) 최예훈(부산아이파크) 배서준(대전하나시티즌) 박창우(전북현대) 이준재(경남FC) 조영광(FC서울)

MF : 박현빈(인천유나이티드) 김경환(대전하나시티즌) 이승원(강원FC) 박승호(인천유나이티드) 김희승(대구FC) 강상윤(전북현대)

FW : 김용학(포르티모넨세, 포르투갈) 배준호(대전하나시티즌) 이준상(성남FC) 강성진(FC서울) 문승민(전주대) 성진영(고려대) 이영준(김천상무)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