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소공인 발전 위해 전문적 교육 지원 절실

인천시의회, 소공인 직무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기관의 필요성 토론회

곽희숙 | 기사입력 2023/03/29 [17:05]

인천소공인 발전 위해 전문적 교육 지원 절실

인천시의회, 소공인 직무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기관의 필요성 토론회

곽희숙 | 입력 : 2023/03/29 [17:05]

▲ 소공인 직무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기관의 필요성 토론회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인천지역 소공인의 경쟁력 강화와 지원정책 활용 등을 위해 전문교육기관을 통한 교육훈련이 절실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인천광역시의회 산업경제위원회(위원장 정해권)는 29일 산업경제위원회 회의실에서 (사)인천소공인협회와 함께 ‘소공인 직무역량 강화를 위한 교육기관의 필요성’이라는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는 정해권 위원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박세호 인천지역인적자원개발위원회 책임연구원의 ‘인천 소공인 지원의 필요성’에 대한 발제, 토론 등으로 이어졌다.

발제자로 나선 박세호 책임연구원은 “인천소공인에게 특화된 훈련과정이 제공된다면 소공인들이 지원 정책 또는 제도를 활용하거나 사업 관련 인재를 확보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이를 위해 중앙 및 지방정부 차원의 맞춤형 특화직무훈련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좌장을 맡은 김대중 산업경제위원회 부위원장의 주도로 인천연구원 최태림 연구위원, 인천소공인협회 박충묵 사무총장, 인천평화복지연대 이광호 사무처장, 인천시교육청 윤경숙 평생교육건강과장, 인천시청 안수경 소상공인정책팀장 등이 참여한 토론이 이었다.

토론자들 또한 한목소리로 소공인 직무역량 강화를 위해 소공인들이 직접 참여하는 전문적인 교육기관과 교육프로세스가 필요하다고 주장했다.

또 시 차원의 인천지역 소공인에 대한 지속적인 실태조사 및 소공인 지원 관련 예산 반영도 논의됐다.

김대중 부위원장은 “소공인을 위한 직무역량 강화 교육 지원이 소공인의 생존권과 경쟁력 향상은 물론 결과적으로 인천의 경제 기반을 다지는 데 도움이 될 것”이라며 “산업경제위원회를 비롯한 의회 차원의 정책적인 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