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금천구의회, 의원연구단체 발족식 개최

‘금천미래발전연구회’, ‘더 금천’ 2개 연구단체 본격적인 활동 돌입

심철 | 기사입력 2023/03/29 [19:48]

금천구의회, 의원연구단체 발족식 개최

‘금천미래발전연구회’, ‘더 금천’ 2개 연구단체 본격적인 활동 돌입

심철 | 입력 : 2023/03/29 [19:48]

▲ 금천구의회 의원연구단체가 발족식을 개최하고 있다    


[경인투데이뉴스=심철 기자]  서울특별시 금천구의회(의장 김용술) 의원연구단체 ‘금천미래발전연구회’, ‘더 금천’이 3월 29일 본회의장에서 발족식을 열고 본격적인 활동을 예고했다.

 

‘금천미래발전연구회’는 금천구의 인구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만들어졌으며, 특히 청년층의 출산과 관련한 문제의 특성을 조사하고, 청년정책 현황을 연구하기 위해 결성되었다. 이를 통해 금천구 인구정책 발전을 위한 새로운 모델을 개발·제시하여 효율적으로 추진하는 방안을 마련할 예정이다.

 

‘더 금천’은 금천구의 조례 등 자치법규 정비 및 의회 운영개선에 관한 연구를 기반으로 하여, 지방자치법 전부 개정을 통해 위상이 강화된 지방의회가 지역발전및 주민의 삶을 개선하는 정책을 제시하기 위해 결성되었다. 본 단체는 연구를 통해 금천구의 자치법규 전반에 대한 검토·정비 및 금천구의회 운영 개선을 위한 방안을 제시하게 된다.

 

‘금천미래발전연구회’의 대표위원인 고영찬 의원은 “청년과 저출생 문제는 골든타임이 지났어도 당장 보이지 않아 가려져 있다. 초고령화 사회에서 생산가능인구가 국가경쟁력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금천구가 그 역할을 선도하길 소망한다”며 포부를 밝혔으며, ‘더 금천’의 대표위원인 고성미 의원은 “금천구의 조례 등 자치법규 정비 및 의회 운영개선을 통해 금천구의 발전과 주민의 삶을 향상시킬 수 있는 금천구의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며 활동의 의지를 다졌다.

 

한편 의원연구단체‘금천미래발전연구회’와‘더 금천’은 금천구의원 10명이 모두 참여하여, 구정발전을 위한 연구에 적극적인 의지를 보여주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