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해양 선박사고 대비 복합재난훈련 실시

평택지방해양수산청, 평택해경서 주관 유관기관(7개 기관) 합동으로, 복합재난(선박화재, 해양오염, 화물유실, 인명구조 등) 발생을 가정해 대응훈련

곽희숙 | 기사입력 2023/05/22 [11:13]

해양 선박사고 대비 복합재난훈련 실시

평택지방해양수산청, 평택해경서 주관 유관기관(7개 기관) 합동으로, 복합재난(선박화재, 해양오염, 화물유실, 인명구조 등) 발생을 가정해 대응훈련

곽희숙 | 입력 : 2023/05/22 [11:13]
 

▲ 해양훈련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평택지방해양수산청(청장 변혜중)과 평택해양경찰서(서장 장진수) 주관으로 7개기관*이 참여한 복합재난훈련을 2023년 5월 23일 화요일 평택항 국제여객부두에서 실시한다고 밝혔다.

 * 평택소방서, 당진소방서, 평택시청, 해양환경공단 평택지사, 한국해양구조협회, 신성대학교, 영성대룡해운(주)

 

이번 합동훈련은 화재·폭발사고 발생부터 사고 접수·보고, 상황판단회의, 위기경보 발령, 인명구조 및 오염방제 등 위기대응 절차에 따른 조치를 순차적으로 진행하고, 각 단계별 상황에 맞춰 훈련할 계획이다.

 

또한, 각 기관에서는 기관장*들이 참석하여 훈련의 전 과정을 지켜보고, 훈련 종료 후 강평을 진행할 예정이다.

* 평택지방해양수산청장, 해양수산부 해사안전관리과장, 중부해양경찰청장, 평택해양경찰서장, 평택소방서장, 평택시장, 평택시 보건소장, 해군2함대 사령관

 

국제여객선(오리엔탈 펄 8) 입항 중 화물창내 컨테이너 폭발화재화물(캐미컬) 유출로 인한 해양오염화물창 개방으로 인한 화물유실소화작업 및 퇴선중 발생한 인명피해 발생을 가정, 유관기관의 신속대응을 통한 피해 최소화

 

 

▲ 재난훈련



훈련에는 각 기관의 재난관련 실무자 약 300명을 비롯하여 대규모 자원*이 동원되어 현장훈련이 진행되며, 신성대학교 학생(40명)이 참여하여 재난상황에 맞는 여객·환자 임무를 수행할 예정이다.

 

* 평택해수청 해양호, 해양경찰 경비함정 2척, 방제선 2척, 구조정 2척, 구조헬기 1대, 평택·당진 소방서 소방정 1척, 화학차·소방차·구급차 9대, 평택시 보건소 구급차 1대 등

 

조경주 평택지방해양수산청 선원해사안전과장은 “이번 훈련을 통해 유관기관 간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하고, 위기대응 절차의 개선이 필요한지를 확인할 계획이다.” 라며 “평택·당진항의 사고대응능력을 향상시켜 사고 발생시 유관기관간 신속대응을 통해 피해를 최소화 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