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광주시, 광주·용인 공동취수장 개량 및 증설 착공

안정적인 원수 확보를 위한 취수장 개량 및 증설사업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3/06/02 [12:08]

광주시, 광주·용인 공동취수장 개량 및 증설 착공

안정적인 원수 확보를 위한 취수장 개량 및 증설사업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3/06/02 [12:08]

▲ 광주시청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광주시는 남종면 이석리 48-8번지 일원에 있는 광주·용인 공동취수장의 개대체(증설) 사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개대체(改代替)란 수자원 관련 시설의 사용 기간이 오래됐거나 용량이 커져 시설을 개량 또는 교체하는 사업을 말한다.

광주·용인 공동취수장은 1997년 광주시와 용인시의 협약에 의해 정수장의 원수 취수를 위해 설치한 시설로 취수용량은 총 330,000㎥/일이다. 광주시의 급격한 인구증가 등에 따라 이번에 취수용량을 70,000㎥/일 늘려 400,000㎥/일으로 증설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1일 착공해 2025년 완공을 목표로 총사업비 157억원이 투입된다. 광주·용인 공동취수장의 시설 노후화 및 용량 증가에 따른 펌프 및 밸브 교체, 취수구 이원화 등을 추진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이 사업을 통해 광주시와 용인시의 안정적인 원수 확보 및 양질의 상수도를 공급해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