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옹진군,'2023년 어촌계장 워크숍'개최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3/11/06 [13:23]

옹진군,'2023년 어촌계장 워크숍'개최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3/11/06 [13:23]

▲ 옹진군,'2023년 어촌계장 워크숍'개최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옹진군과 인천어촌특화지원센터는 지난 1~2일 보령 무창포 비체펠리스에서 5년 만에‘2023년 옹진군 어촌계장 워크숍’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워크숍은 관내 수산업 발전 및 지역소득원 개발 등 어촌계장 직무수행에 필요한 기초지식 함양과 관계자 간 정보교환 등 교류를 촉진하는 자리로 마련했다.

어촌계, 관계공무원, 공단, 지구별수협 등 50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워크숍에서는 전문가 특강, 옹진군 수산분야 정책홍보, 선진지 견학 등을 실시했다.

워크숍에서 문경복 군수는 수산업 종합발전 및 어촌계 소득증대를 위한 특강을 실시하고 달라지는 수산정책 등에 대해 홍보했다.

아울러, 인천시 마을기업지원기관에서는 옹진군 마을기업 활성화에 대한 특강을 실시하고, 충남 수산자원연구소 및 서산 중리마을, 태안 곰섬항, 보령수협 등 소득원개발을 위해 다양한 선진지를 방문했다.

문경복 군수는“옹진군은 접경지역으로 어업에 대한 많은 제약이 있으므로, 어업인들의 불편사항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또 홍보할 것이며 수산업 발전을 위해 끊임없는 지원과 화합의 장을 마련할 것이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