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장애인식의 새로고침’ 금천구, 전 직원 장애인식 개선 교육 실시

 장애인에 대한 올바른 인식 형성, 장애와 비장애 구별 없이 서로 존중하는조직문화 확산

심철 | 기사입력 2023/11/24 [13:51]

‘장애인식의 새로고침’ 금천구, 전 직원 장애인식 개선 교육 실시

 장애인에 대한 올바른 인식 형성, 장애와 비장애 구별 없이 서로 존중하는조직문화 확산

심철 | 입력 : 2023/11/24 [13:51]

▲ 11월 23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된 장애인식개선교육 모습


[경인투데이뉴스=심철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11월 23일부터 24일까지 전 직원을 대상으로 ‘장애인식 개선 교육’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장애인식 개선 교육’은 장애인을 이해하고 장애에 대한 편견을 해소하기 위해 마련됐다.

 

서울 실로암시각장애인복지관 소속 김태현 강사가 ‘우리사회에서 장애가 가지는 의미를 다양한 시각으로 공감해보기’를, 금천장애인종합복지관 소속 이혜리 강사가 ‘장애에 대한 올바른 인식 제고 및 장애 이해 감수성 증진’을 주제로 강의를 진행했다.

 

금천구 직원들은 교육을 통해 장애 유형별 기초지식과 상황에 따른 예절을 배웠다.

 

▲ 11월 23일부터 24일까지 진행된 장애인식개선교육 모습


강의 후에는 발달장애인과 가족으로 구성된 ‘금천가족 오케스트라’ 단원들의 공연이 개최됐다. 금천가족 오케스트라는 발달장애인 특화 일자리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초등학교, 어린이집, 공공기관 등을 방문해 공연과 함께 장애 인식 개선 활동을 하고 있다.

 

유성훈 구청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직원들이 장애인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갖길 바란다”라며, “아울러 장애와 비장애 구별 없이 서로를 존중하는 조직문화가 확산되길 바란다”라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