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금천구, 독산1동 정월대보름 윷놀이 한마당

심철 | 기사입력 2024/02/23 [21:20]

금천구, 독산1동 정월대보름 윷놀이 한마당

심철 | 입력 : 2024/02/23 [21:20]

▲ 정월대보름 문화행사


[경인투데이뉴스=심철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 독산1동에서 2월 23일 정월대보름을 앞두고 금하마을 주민협의체(대표 오희옥)와 자원봉사캠프(캠프장 김경화)가 문화행사를 개최하고 찰밥과 나물 등 음식을 나눴다.

 

금하마을 주민 100여 명이 윷놀이 등 ‘터링’놀이를 즐기며 건강과 풍요를 기원했다. 어르신들과 오곡밥을 나누며 안부를 묻는 시간도 가졌다.

 

‘터링’은 어릴 적 놀이터에서 하던 비석치기를 바탕으로 현대의 볼링과 컬링의 경기방식을 접목해 새롭게 개발된 놀이이다. 특히, 어르신들의 집중력을 향상시키고, 협업 능력, 힘조절 방법, 근력 등을 강화에 효과적이다.

 

자원봉사캠프 활동가들도 직접 만든 찰밥과 숙주나물, 고사리나물, 미나리나물을 홀몸 어르신 30분께 전달했다.

 

▲ 독산1동 자원봉사캠프에서 독거어르신들에게 찰밥과 나물을 전달했다


오희옥 금하마을 주민협의체 대표는 “마을의 풍요와 안녕을 기원하며 앞으로도 다양한 행사와 축제를 준비해 주민화합에 기여하겠다”라고 말했다.

 

김경화 자원봉사캠프장은 “어르신들이 정월대보름 음식을 드시고 액운을 쫓고 건강한 한 해를 보내시기를 바란다” 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