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평택시국제교류재단 '한미친선 한마음축제' 추진자문위원회 구축

“미군부대와의 협업을 통한 유일무이 한미문화축제로 거듭날 것”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2/29 [12:08]

평택시국제교류재단 '한미친선 한마음축제' 추진자문위원회 구축

“미군부대와의 협업을 통한 유일무이 한미문화축제로 거듭날 것”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2/29 [12:08]

▲ 평택시국제교류재단 ‘한미친선 한마음축제’ 추진자문위원회 구축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평택시국제교류재단은 지난 2월 28일 팽성국제교류센터에서 ‘제19회 한미친선 한마음축제’의 성공적인 운영을 위한 1차 추진자문위원회를 개최했다.

제19회 한미친선 한마음축제는 5월 18일과 19일 이틀간 험프리스기지(K-6) 옛 정문 앞 거리(안정로 일대)에서 진행될 예정이다. 올해에도 험프리스기지 개방행사와 맞물려 행사가 진행되며, 먹거리 부스와 체험 부스 등이 운영될 예정이다.

이번 회의에서는 평택시의회, 험프리스기지 관계자, 평택시 담당부서 등 행사관계자들이 모여 험프리스기지와의 협력 사항, 음식부스 운영지침 안내, 축제 개선 방안 등 축제의 방향성 설정 및 준비 과정에 대한 논의가 이뤄졌다.

재단 관계자는 “한미친선 한마음축제는 지역사회의 활력과 한미 우호 증진을 도모하는 소중한 자산으로 인식되고 있으며, 이번 추진자문위원회의 노력을 통해 더욱 풍성하고 성공적인 축제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