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해운대구, 푸른숲공원이 쾌적하게 바뀌었어요

어린이놀이터 겸 주민 쉼터 … 재송2동 치안센터 옆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17 [19:59]

해운대구, 푸른숲공원이 쾌적하게 바뀌었어요

어린이놀이터 겸 주민 쉼터 … 재송2동 치안센터 옆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17 [19:59]

▲ 해운대구, 푸른숲공원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해운대구는 16일 재송2동 치안센터 옆 푸른숲공원의 새단장 준공식을 가졌다.

행사에는 100여 명의 주민이 참석해 축하했으며, 감사의 마음을 담은 꽃다발을 김성수 구청장에게 전달하기도 했다.

이곳은 조성된 지 20여 년이 지나 낡은 데다, 경사지에 3개의 단이 있어 다소 불편했는데 아기자기하면서 쾌적한 공원으로 거듭났다.

구는 사업비 5억 원을 투입해 1,730㎡(523평)를 아이들의 놀이공간이자 주민 쉼터로 만들었다.

제일 위쪽에는 탄성포장 트랙을 깔아 걷기 운동 공간으로 만들고 두 번째 단은 그네, 트램펄린, 슬라이드(미끄럼틀) 등이 있는 어린이 놀이시설로 조성했다. 특히 슬라이드는 지형적 특성을 활용해 위쪽 공간과 연결, 아이들이 더 재미있게 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맨 아래 공간에는 앉아서 쉴 수 있는 나무데크(앉음벽)를 설치했다. 공원 전체에 금목서 등 13종 3천600여 주의 나무도 심었다.

구는 주민들이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일부 시설의 단장을 마무리한 후 이달 말 오픈할 예정이다.

김성수 구청장은 “앞으로도 노후 공원을 쾌적하고 안전한 도심 속 힐링공간으로 단장해 주민들에게 돌려드리겠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