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단체 연합, 대대적 일제 환경정비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3:18]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단체 연합, 대대적 일제 환경정비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24 [13:18]

▲ 팔달구 고등동 단체 연합, 대대적 일제 환경정비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지난 24일 수원시 팔달구 고등동 단체 연합(정병철 단체장 협의회장)은 주민자치회, 통장협의회, 새마을 3개단체 등 8개 단체 회원들을 중심으로 100여 명의 인원이 참여해 대대적 일제 환경정비에 나섰다.

특히, 이번 일제 환경정비는 구역을 나눠 해당 구역별 필요에 맞는 수요적합형 환경정비로 추진됐다.

먼저, 화분이 많이 놓인 팔달로-고등동사거리-고등동오거리 구간은 겨우내 더러워졌던 화분 외관을 세척하고, 마가렛트, 나팔꽃 등 다년초를 심어 싱그러운 봄 분위기를 냈다.

수원역과 가까운 갓매산로 및 고매로 동편 지역은 외국인 거주자들을 위한 쓰레기 분리배출 안내문 배포와 대청소를 병행했다. 이 지역은 지난 달 추진한 새봄맞이 대청소 때 안내문을 배포해 무단투기 방지 등의 효과를 본 지역이다.

그 외에도 수원초등학교, 수원여고 등 학교 주변 환경 정화를 통해 쾌적한 등하굣길을 조성하고, 경기도청 구 청사 부근 고지대 주택가들에까지 환경 정화를 추진했다.

또한, 4월 지구의 날을 맞아 탄소중립 실천의 일환으로 대청소와 함께유용 생활 폐자원 교환 사업을 홍보하고, 1회용품 사용 줄이기 참여를 주민들에게 독려하기도 했다.

이종덕 고등동장은 “우리 동의 환경정화는 주민 모두가 만들어갈 때 의미가 더 커질 것”이라며, “주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에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