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평택시 송탄보건소, 지역사회 감염병 관리체계 구축을 위한 간담회 개최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4:16]

평택시 송탄보건소, 지역사회 감염병 관리체계 구축을 위한 간담회 개최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24 [14:16]

▲ 송탄보건소, 지역사회 감염병 관리체계 구축을 위한 간담회 개최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평택시 송탄보건소는 지난 24일 각종 감염병과 생물테러 위기에 민․관․군의 신속한 대응을 위한 ‘지역사회 감염병 관리체계 구축 간담회’를 실시했다.

송탄보건소는 2014년부터 미군 제51 의무전대와 감염병 관련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소방서 및 응급의료기관과는 감염병, 재난대응을 위한 모의훈련과 수시 간담회를 통해 지역적 특성을 반영한 네트워크를 구축해 왔다.

이번 간담회에서는 미공군 제51 의무전대, 공군작전사령부, 송탄소방서, 응급의료기관 2개소(PMC 박병원, 송탄중앙병원), 기업체 3개소(삼성전자, LG전자, 케이지 모빌리티) 등이 참석해 향후 유행할 수 있는 감염병 동향을 파악하고 공중보건위기 상황에서 기관별 역할과 효율적인 감염병 대응 전략에 대해 논의했다.

아울러 양영철 을지대학교 보건환경안전학과 교수를 초빙해 지역사회 위생관리 역량 강화의 필요성과 방안에 대해 교육했다.

송탄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간담회를 통해 관계기관과 감염병 발생 시 대응 전략 등 지속적인 정보교류를 통해 긴밀히 협력할 수 있는 소통의 시간이 됐다”며 “앞으로 상호 협력을 통해 지역사회 감염병 관리체계를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