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계양소방서, 계양구 목상동 공사장 화재 소화기로 초기진화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3 [15:18]

계양소방서, 계양구 목상동 공사장 화재 소화기로 초기진화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3 [15:18]

▲ 계양소방서, 계양구 목상동 공사장 화재 소화기로 초기진화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계양소방서는 지난 22일 목상동 소재 지하철 공사장 내부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공사장 작업자가 소화기로 자체진화했으며 출동한 소방대는 안전조치를 취했다고 밝혔다.

소방서에 따르면 인근 주민은 이날 오후 14시 목상동 지하철 공사장에서 검은 연기가 다량으로 발생하는 것을 보고 소방서에 신고했다.

공사장 작업자는 즉시 인근의 비치된 소화기를 가져와 진화해 연소 확대를 저지했다. 이후 신고를 받고 도착한 소방대는 안전조치를 시행했다.

소방서는 공사장 부직포매트 및 전기배선이 그을린 흔적으로 작업자 부주의로 인한 화재 발생으로 추정되나 정확한 원인은 조사 중이다.

소방서 관계자는 “화재 초기 소화기 등을 활용한 신속한 대응 덕분에 대형화재를 예방할 수 있다”며 “시민 여러분은 유사시 대처할 수 있도록 주변 소방시설의 위치를 살펴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