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군포시 여름철 풍수해 사전대비 재해취약지역 현장점검

안동광 부시장 ‘철저한 점검으로 시민의 인명과 재산 지켜야 한다’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08:39]

군포시 여름철 풍수해 사전대비 재해취약지역 현장점검

안동광 부시장 ‘철저한 점검으로 시민의 인명과 재산 지켜야 한다’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4 [08:39]

▲ 군포시 여름철 풍수해 사전대비 재해취약지역 현장점검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군포시 안동광 부시장은 지난 5월 22일 여름철 풍수해 사전 대비를 위해 재해취약지역에 대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이날 현장점검은 2022년 집중호우로 침수피해를 입은 반지하 주택지역과 하수관로, 당동 및 당정 지하차도, 갈치저수지, 둔대동 산사태 취약지역, 급경사지 등 호우시 인명피해가 발생할 수 있는 재해취약지역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점검은 재해취약시설 담당 부서장 및 지역 동장과 함께 진행했으며 극한호우, 태풍 등 여름철 발생할 수 있는 자연재난 상황에서 생길 수 있는 위험 요인 제거와 시설 작동 여부 및 관리 실태를 집중 점검했다.

현장에서 안동광 부시장은 “기후변화로 집중호우가 빈번해지며 기상 상황이 점점 예측하기 어려워지고 있어 재난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사전에 철저히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며 “적극적인 예찰 활동과 사전 점검으로 시민들의 소중한 인명과 재산에 피해가 없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