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군포시, 금정역 일원 종합개발 기본구상안 및 역사 통합 개발안 시민설명회 개최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08:39]

군포시, 금정역 일원 종합개발 기본구상안 및 역사 통합 개발안 시민설명회 개최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4 [08:39]

▲ 포스터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군포시는 24일 ‘금정역 일원 종합개발 기본구상안 및 역사 통합 개발안’ 사업추진 과정에서부터 시민 참여와 정보를 공유하고 시민의견 개진을 위해 시민설명회를 열어 금정역 일원 기본구상안 및 통합 개발안에 대하여 설명한다.

24일 오후 3시 시청에서 열릴 시민설명회는 하은호 시장, 이길호 군포시의장, 이학영 국회의원, 지역구 도·시의원, 시민 약 150명이 참석할 예정으로 금정역 일원 종합개발 기본구상안과 기본구상안의 1단계 사업인 금정역사 통합 개발안을 설명하고 의견을 청취하는 질의응답 순서로 진행된다.

시민설명회에서 금정역 일원 종합개발 기본구상안 내용은 단계별로 ▲ 1단계(금정역 통합 개발+환승체계 개선) ▲ 2단계(복합환승센터 건립 추진) ▲ 3단계(경부선 지하화 대비)로 추진하는 계획을 설명한다.

또한, 금정역 통합 개발은 ▲ 통합 개발 대안 ▲ 대안별 타당성 검토 ▲ 디자인 안을 제시했으며 특히 경기 남부권 역사의 랜드마크가 될 수 있도록 금정역 부근 안양천, 산본천이 합류하는 지리적 특성과 주요사업인 산본천 복원사업과 조화될 수 있는 디자인으로 최적의 안을 제시한다.

군포시는 이번 시민설명회를 통해 제출된 시민의견을 반영하여 금년 6월 국토교통부 승인 신청과 노후역사 개량사업을 추진하는 한국철도공사와 금정역 통합개발에 대한 사업시행 협약을 체결할 계획으로, GTX-C노선 정차로 트리플역세권이 형성되는 금정역이 지역발전의 거점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시민의견을 최대한 반영하는 소통과 공감 행정도 지속적으로 실천할 것이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