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수원시, 어린이집 대상 급식·위생, 안점 점검 진행

7월 31일까지 급식·위생 점검 505개소, 안전 점검 110개소 대상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09:10]

수원시, 어린이집 대상 급식·위생, 안점 점검 진행

7월 31일까지 급식·위생 점검 505개소, 안전 점검 110개소 대상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4 [09:10]

▲ 수원시 관계자가 급식·위생 점검을 하고 있다.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수원시가 여름철 유행하는 감염성 질환과 식중독 사고를 예방하고, 태풍·집중호우 등 자연재해에 대비하기 위해 관내 어린이집을 대상으로 급식·위생, 안전 점검을 한다.

지난 5월 13일부터 집단급식소가 설치되지 않은 50인 미만 관내 어린이집 505개소 전체를 대상으로 급식·위생 점검을 하고 있다. 전체 어린이집(730개소)의 15%에 해당하는 110개소를 대상으로 안전 점검을 한다.

주요 점검 사항은 개인위생, 시설·설비 관리, 식단표 관리, 급식경영관리, 식재료 검수 기록 여부 등 급식·위생 상태, 소방·전기·가스 안전관리, 화재사고예방, 신속대피 가능 여부, 안전관리·교육 실시, 미세먼지 관리 여부 등이다.

급식관리지원센터와 관할 위생부서(시 위생정책과, 구 환경위생과)가 어린이집과 합동으로 급식·위생 집중점검을 한다.

수원시 관계자는 “이번 점검이 여름철 각종 안전사고와 감염병·식중독을 예방하는 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며 “영유아들이 걱정 없이 클 수 있도록 건강하고 안전한 보육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