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진병영 함양군수, 여름철 자연재난 선제 대응 나서

18일 자연 재난 대비 사업장·물놀이 위험구역·무더위쉼터 등 추진 현황 점검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6/18 [16:12]

진병영 함양군수, 여름철 자연재난 선제 대응 나서

18일 자연 재난 대비 사업장·물놀이 위험구역·무더위쉼터 등 추진 현황 점검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6/18 [16:12]

▲ 진병영 함양군수, 여름철 자연재난 선제 대응 나서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진병영 함양군수는 6월 18일 여름철 자연재난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소하천 정비사업과 물놀이 위험구역, 무더위 쉼터 등 주요 현장을 점검했다.

이날 진 군수는 지곡면 공배리 일원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정비사업 현장에 이어 안의면 일원 봉산소하천 정비사업, 물놀이 위험구역, 무더위 쉼터, 산불진화 임도 사업 등 주요 현장을 연이어 찾아 사업 추진 현황을 점검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군은 군민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하고 재난에 대비·대응하기 위해 공배 2지구 급경사지 붕괴위험지역 정비사업을 비롯해 안의면 봉산소하천 정비사업, 산불진화 임도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특히, 진 군수는 때 이른 무더위로 인한 수난사고 등 예방을 위해 물놀이 위험구역을 찾아 관리요원들을 격려하고 안전장비를 점검했으며, 무더위 쉼터로 지정된 안의면 내동마을회관을 찾아 에어컨 등 냉방기 작동 여부를 점검하며 어르신들의 안전한 여름나기를 대비했다.

진병영 군수는 “이상기후로 폭우, 폭염 등 자연 재난과 더불어 수난사고 등 사회재난도 증가하며 그 어느 때보다 안전이 강조되는 시기”라며 “군민의 안전을 지키기 위해 사전점검을 강화하고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달라”라고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