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이만희 총회장 “깨어있다면 이루어진 계시록 확인하고 따져봐야”

백정미 | 기사입력 2022/08/16 [22:46]

이만희 총회장 “깨어있다면 이루어진 계시록 확인하고 따져봐야”

백정미 | 입력 : 2022/08/16 [22:46]

 

‘내가 본 계시록의 실상’ 주제 계시록 전장 실상 증거

유튜브 40만 뷰 기록 … 목회자 약 2천여 명 직접 시청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이하 신천지예수교회) 이만희 총회장이 지난 13일 오전 10시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내가 본 계시록의 실상’이란 주제로 온라인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날 세미나는 신천지예수교회 초등‧중등‧고등 과정의. 세미나를 종료한 후 이만희 총회장이 직접 나선 세 번째 세미나로 요한계시록의 예언과 실상을 구체적으로 증거했다.

이날 세미나에 앞서 이 총회장은 “여러분들 요한계시록을 펼쳐놓고 제가 증거하는 것이 잘못된 것인지 올바른 증거인지 확인하며 들어달라”며 “성경을 알고 천국에 가길 원한다면 계시록이 성취된 내용을 확인하고 따질 것이 있다면 따져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 총회장은 자신이 신학에 대해 연구해보거나 배운 적이 없지만 예수님께서 요한계시록을 이루시는 것을 보여주시고 본 것을 교회들에게 증거하라는 명령을 받게 되어 요한계시록의 예언과 실상을 전하게 되었다며 사역을 하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이 총회장은 초림 때 예수님이 약속한 새 언약이 바로 요한계시록이며 재림 때 약속한대로 이 계시록을 이루시는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요한계시록 1장에서 22장까지 장별로 그 핵심내용과 이루어진 실상을 구체적으로 증거하며 “요한계시록에 기록된 그대로 한 자도 빠지지 않고 그대로 이루어졌다”며 “이 모든 일은 있어져야 한다. 이런 말을 한다고 이단이라고 한다면 그것은 성경에 반하는 것이 된다. 확인해달라”고 강조했다.

특히 목회자들을 향해 ‘성경에서 과연 나는 누구냐’는 점을 스스로 자문해볼 것을 요청하고 성경의 예언이 이뤄진 실상을 보고 지시받은 대로 전하는 그 증거를 듣고 깨달아 구원에 이를 것을 당부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