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대전지방고용노동청장, 천안시 소재‘공장 신축공사’사고현장 방문

곽희숙 | 기사입력 2023/03/16 [19:15]

대전지방고용노동청장, 천안시 소재‘공장 신축공사’사고현장 방문

곽희숙 | 입력 : 2023/03/16 [19:15]

▲ 16일 직산읍 옹벽붕괴 사고현장 사진. (사진제공=천안서북소방서)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16일 오후 3시경 천안시 소재 공장 신축공사(총 공사금액 약 16억원) 현장에서 옹벽 붕괴로 작업자 3명이 사망했다.

 

사고 발생 보고를 받은 류경희 산업안전보건본부장은 현장을 관할하는 대전지방고용노동청장에게 현장을 방문하여 엄정한 수사와 신속한 사고수습을 지원토록 하는 한편, 산업재해수습본부를 구성할 것을 지시하였다.

 

사고현장을 방문한 손필훈 대전지방고용노동청장은 사망 근로자에 대한 깊은 애도와 유감을 표하고, 동 사고와 관련하여 산업안전보건법 위반 여부에 대해 엄정히 수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사고와 관련하여, 고용노동부는 사고 즉시 전면 작업중지를 명하고 원인조사에 착수했으며, 사고 현장 외 해당 건설사의 시공현장에 대해서도 신속하게 불시 감독을 실시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