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인천 중구, 구읍뱃터 공중화장실 교체 완료 등 쾌적·안전한 화장실 조성 총력

김종석 | 기사입력 2024/03/28 [14:19]

인천 중구, 구읍뱃터 공중화장실 교체 완료 등 쾌적·안전한 화장실 조성 총력

김종석 | 입력 : 2024/03/28 [14:19]



[경인투데이뉴스=김종석 기자]  인천시 중구(구청장 김정헌)는 영종국제도시 중산동 소재 ‘구읍뱃터 공중화장실’에 대한 교체 설치 사업을 완료했다고 28일 밝혔다.

 

 이는 노후 공중화장실을 철거하고, 새 시설로 교체함으로써, 구읍뱃터를 찾는 관광객과 구민들이 더 안전하고 쾌적한 환경에서 화장실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함이다.

 

 특히 ▲픽토그램 공중화장실 안내표지판, ▲손과 발로 열 수 있는 자동문, ▲높이가 다른 세면대, ▲손잡이가 긴 수전 등을 설치, 장애인·고령자를 포함한 다양한 이용자의 편익을 고려했다.

 

 구는 그간 공중화장실 이용 환경개선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2022년 영종지역 공중화장실 3개소를 교체한 데 이어, 지난해에는 영종 지역 내 화장실을 대상으로 범죄예방을 위한 비상벨·안심 스크린 설치 작업을 완료했다. 

 

 현재는 올해 5월 완공을 목표로 소무의도 입구 공중화장실에 대해 기존 시설 철거 등 시설 교체 절차를 진행하고 있다. 

 

 구 관계자는 “인천 중구를 찾는 발길이 늘고 있는 만큼, 앞으로도 지역 특색을 반영한 쾌적한 공중화장실을 조성해 구민과 관광객이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