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철원군, 마을회관(경로당) 신축·보수 행정력 집중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02 [10:38]

철원군, 마을회관(경로당) 신축·보수 행정력 집중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02 [10:38]

▲ 철원군청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철원군은 군민들의 복지와 편의 증진을 위하여 노후된 마을회관(경로당)의 신축 및 보수에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철원군 관내 마을주민의 문화복지 공간인 마을회관은 108개소, 경로당은 127개소로 매년 정비가 필요한 마을의 사업 신청을 받아 철원군 마을회관 운영위원회 심의 후 신축 및 보수 등을 지원하고 있다.

2024년 추진하는 사업 중 김화읍 학사3리 마을회관(경로당)의 조기 신축을 위해 실시설계를 완료했으며, 연내 준공을 목표로 추진한다.

노후가 심각한동송읍 오덕4리 마을회관(경로당)은 상반기 중 리모델링을 완료할 예정이다.

또한 철원군은 고령화시대에 맞춰 노인들이 주 이용자인 경로당 출입문을 자동문으로 교체해 주는 사업을 추진한다.

경로당별 수요조사를 완료했으며, 수요조사 결과에 따라 확정된 72개소에 2억5천만원을 투입하여 자동문 설치사업을 상반기 중 완료할 예정이다.

이현종 철원군수는 “마을회관(경로당) 신축 및 보수사업의 조기 추진으로 군민 이용 불편 사항 조기 해소 및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며 이번 지원으로 마을회관(경로당)이 군민들의 새로운 소통과 화합의 공간으로 재탄생하여 마을을 더욱 발전시키는 구심점 역할을 하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