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부평구의회,‘연구하는 의회, 실천하는 의회’선언

역대 최다 의원연구단체 운영.. 발대식 개최로 연구활동 본격 돌입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0:43]

부평구의회,‘연구하는 의회, 실천하는 의회’선언

역대 최다 의원연구단체 운영.. 발대식 개최로 연구활동 본격 돌입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24 [10:43]

▲ 부평구의회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부평구의회는 4월 24일 5개의 의원연구단체가 발대식을 개최하고 지역발전을 위한 정책연구 활동에 돌입했다.

이날은 ‘부평구 도시역사 연구회(대표의원 박영훈)’를 필두로, ‘굴포천 정화기능 활성화 방안 연구회(대표의원 정유정)’, ‘2024 부평 지역경제 활성화 연구회(대표의원 정한솔)’, ‘부평구 도시정비 활성화를 위한 연구회(대표의원 윤태웅)’, ‘부평구 청년친화도시 조례 제정을 위한 연구회(대표의원 정예지)’가 발대식을 개최하고, 각 단체별로 소속 의원과 함께 현장방문 및 사전 간담회 등 연구활동을 이어갔으며, ‘부평구 다문화정책 연구회 “아름다운 동행”’(대표의원 허정미)은 5월 13일에 발대식 개최와 함께 연구활동을 시작할 계획이다.

‘의원연구단체’는 의원이 구정발전을 위해 관심있는 분야에 대한 정책연구 등을 공동으로 추진하는 제도로, 부평구의회에선 2009년 의원연구단체 지원 조례 제정 이후 연구단체 활동을 활발히 이어가며 구정 발전에 이바지하고 있다.

올해 부평구의회에선 총 6개의 의원연구단체가 등록되어, 제도 운영 이후 가장 많은 연구단체가 활동하게 되었다.

각 단체별 연구주제를 살펴보면 ▲국내 최초 천일염전인 ‘주안염전’의 시초가 되었던 ‘십정동 천일제염연구소’의 역사성 분석 및 기념비 조성 연구(부평구 도시역사 연구회), ▲부평산단의 경제적 현황분석 및 지역경제의 지속가능성 연구(2024 부평 지역경제 활성화 연구회), ▲굴포천의 자연친화적 정화기능 활성화를 위한 방안 연구(굴포천 정화기능 활성화 방안 연구회), ▲시행이 예정된 '노후계획도시 특별법'에 따른 구 도시정비 정책환경 변화의 선제적 연구(부평구 도시정비 활성화를 위한 연구회), ▲부평구 다문화 정책 연구 및 개발(부평구 다문화 정책 연구회“아름다운 동행”), ▲‘청년친화도시’의 제도적 근거 마련을 위한 조례 연구(부평구 청년친화도시 조례 제정을 위한 연구회) 등으로 부평구 현안과 관련된 다양한 주제들이다.

홍순옥 의장은 “올해 가장 많은 의원연구단체가 활동하게 되면서, 부평구의회가 의정활동과 함께 구민을 위한 정책연구 또한 활발히 하게 되어 기쁘다”며, “연구활동의 결과가 실효성 있는 정책으로 이어져 구정발전을 견인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