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부평구노인복지관, 맞춤 돌봄 종사자 간담회 마무리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0:45]

부평구노인복지관, 맞춤 돌봄 종사자 간담회 마무리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24 [10:45]

▲ 부평구노인복지관, 맞춤 돌봄 종사자 간담회 마무리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부평구노인복지관은 노인 맞춤 돌봄 서비스사업 종사자 56명을 대상으로 2024년 상반기 간담회를 개최하여 사업 지침 변경사항과 복지관 운영계획 안내와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의견을 나눴다고 밝혔다.

복지관 노인 맞춤 돌봄 서비스 사업은, 전담사회복지사 5명, 생활지원사 51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부평구 관내 취약 어르신 815명의 가정방문을 통한 안부 확인과 일상생활 지원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간담회에 참석한 김00 생활지원사는 “종사자들 간의 협업과 네트워킹을 촉진하고 서로의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며 협력관계 구축과 상호 지원을 통해 업무성과를 향상시킬 수 있는 계기가 되어 좋았다.”고 전했다.

최명희 사회복지사는 “간담회를 통해 새로운 지식과 기술을 습득하고 업무 수행중 발생하는 문제점이나 어려움을 공유하고 해결하는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서비스의 질을 향상시키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고 말했다.

복지관은 노인 맞춤 돌봄 사업을, 취약 동거부부, 조손가정, 독거 어르신에게 안전 확인, 말벗, 생활교육, 사회참여, 지역사회 서비스 연계를 통해 고독사 예방 등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하는데 중점을 둔다는 계획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