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서울시, 세바시와 함께하는‘제4회 서울시민 쏘울(Soul) 자랑회’개최

어려운 환경에서 서울런으로 공부해 대학합격, 9년간의 고립은둔생활 탈출기 등 역경 극복 이야기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1:53]

서울시, 세바시와 함께하는‘제4회 서울시민 쏘울(Soul) 자랑회’개최

어려운 환경에서 서울런으로 공부해 대학합격, 9년간의 고립은둔생활 탈출기 등 역경 극복 이야기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24 [11:53]

▲ 서울형 동기부여 콘서트「서울시민 쏘울 자랑회」홍보포스터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서울시가 세바시(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와 함께 평범한 이웃들의 역경과 도전에 관한 이야기를 나누는 '제4회 서울시민 쏘울 자랑회'를 개최하고 시민들을 초대한다. 이번 강연회는 특별한 도전과 극복에 관한 이야기를 들려줄 시민 3명과 코칭심리전문가 김윤나, 개그맨 신윤승이 강연자로 나서 릴레이 강연을 펼치며, 시민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제4회 서울시민 쏘울 자랑회'는 4월 30일 19시 서울시청 8층 다목적홀 현장 강연회 및 온라인 생중계로 열린다. 이번 행사는 지난해 시범 운영한 ‘서울시민 쏘울 자랑회’가 현장은 물론 인터넷에서도 큰 호응을 얻으면서 올해부터 정례사업으로 개최하게 된 것이다.

본 행사는 평범한 이웃들의 역경 극복 이야기를 강연을 통해 나누고 확산하는 ‘릴레이 강연’ 형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이번 강연에서는 삶에 닥친 어려움을 강한 의지와 도전정신으로 극복해 낸 사연을 전함으로써, 많은 시민의 삶에 용기를 선물함과 동시에 ‘희망의 선순환에 함께 하자’는 특별한 메시지를 전할 예정이다.

이번 '서울시민 쏘울 자랑회'는 ‘삶의 동기를 부여해 줄 수 있는 나만의 특별한 이야기’를 들려줄 시민을 대상으로 강연자 공모를 진행해 총 3명의 시민 강연자를 선발했다.

송채은 강연자(시민)는 실용무용가의 꿈을 이루기 위해 노력하던 중 갑작스러운 부상으로 큰 좌절을 경험했으나 이에 굴하지 않고 공부를 하기로 결심, 어려운 환경에서도 서울런으로 열심히 공부해 올해 대학에 입학했다. 앞으로 ‘컴퓨터 개발자’가 되어 다른 사람들에게 도움이 되는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본인처럼 어려운 사람을 돕고자 하는 꿈을 가지고 있다.

권유리 강연자(시민)는 원하는 진로를 찾지 못하고 직장에서도 성희롱 등을 당해 9년간 은둔생활을 할 정도로 방황했으나, 시(市) 고립은둔청년 지원사업 도움을 받아 이제는 은둔생활을 벗어나 시(市) 청년정책조정위원으로도 활발히 활동 중이다. 본인의 과거 은둔 경험이 있는 만큼, 다른 고립은둔 청년들을 세상 밖으로 이끌어내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한다.

박주선 강연자(시민)는 평범한 주부로 인생의 회의를 느낄 무렵, 시민대학에서 강연을 들은 것을 계기로 인생을 반추하고 배움의 기쁨을 느끼게 됐다. 강의를 듣고 학습매니저로 활동하며 20대부터 80대까지 다양한 사람을 만났고, 스스로 더욱 발전하여 이제는 학생 신분이 아니라 시민대학 강사로도 활동 중이다. 많은 시민이 평생학습을 통해 삶의 의미와 기쁨을 찾기를 희망한다.

초청 강연자인 코칭심리전문가 김윤나 소장은 ‘말마음 연구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리더의 말그릇', '말의 시나리오' 등을 저술한 대화 전문가다. 세대 간 존중하는 대화법, 공감과 위로의 대화법을 통해 자신의 ‘말그릇’을 키워내서 삶에 긍정적인 변화를 주는 방법을 시민들과 공유할 예정이다.

마지막 강연자인 개그맨 신윤승 씨는 개그콘서트 ‘데프콘 어때요’ 코너에 출연하고 있는 유명 코미디언이다. 그는 2012년 개그맨이 된 후 10년이 넘는 긴 무명 시간을 보냈으나, 포기하지 않고 노력하여 현재 개그콘서트에서 가장 화제성 높은 코미디언 중 하나로 활동하고 있다. 꿈을 포기하고 싶었던 순간마다 그만의 방법으로 이겨낼 수 있었던 비법을 나누고, 아직 희망을 버리지 않은 젊은이들과 공감하며 위로하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강연회는 사전 신청한 시민 300여 명이 관객으로 참여하며, 현장에 오지 못한 시민들도 강연회를 즐길 수 있도록 서울시와 세바시 유튜브 채널을 통해 실황 중계를 진행한다. 강연 종료 후에는 서울시 및 세바시 유튜브 채널을 통해 다시 보기 영상도 제공한다.

구종원 서울시 평생교육국장은 “지난해 개최된 서울시민 쏘울 자랑회에 1,300명이 넘는 시민들이 강연 현장을 찾아 강연자의 사연에 공감하고 지지하며 함께 희망을 찾아가는 모습을 보며 주셨다”며, “이번 쏘울자랑회도 모두 서로를 응원하며, 함께 성장하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