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평택시, 학생 마음건강 지원사업 ‘마음챙김교실’ 운영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1:28]

평택시, 학생 마음건강 지원사업 ‘마음챙김교실’ 운영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24 [11:28]

▲ 평택시, 학생 마음건강 지원사업 ‘마음챙김교실’ 운영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평택시는 학생들의 마음건강 지원사업인 ‘마음챙김교실’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본 사업은 정신건강교육의 기회 부족, 무분별한 정보 획득으로 자살·자해와 같은 부적절한 방식으로 대응하는 학생 수 증가로 사회적 문제 발생의 우려와 학생 마음건강 교육에 대한 요구도가 높아져 운영하게 됐으며, 작년에 16개교(4779명)에서 진행해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올해에도 평택시정신건강복지센터에서는 평택시 남서부지역 초·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할 계획이며, ‘마음챙김교실’은 △정신건강 교육 '마음건강 리터러시' △스마트폰 중독 예방 교육 '데이터 리터러시' △생명사랑 교육 '행복한 U&I', '생명지킴이 양성교육' 등의 주제로 진행된다.

학생 대상의 ‘마음챙김교실’을 원하는 학교는 평택시정신건강복지센터로 신청하면 된다.

평택보건소 관계자는 “학생들의 마음건강을 지원하기 위해 정신건강 교육프로그램 및 상담, 치료비 지원 등 다양한 정신건강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며, 학교와 학부모님들의 많은 관심을 당부한다”라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