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남 고성군, ‘전통시장 런치데이’ 추진…전통시장에서 점심 먹어요!

직원 및 관계기관 대상, 침체하는 시장 살리기 위해 매월 1회 실시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4:05]

경남 고성군, ‘전통시장 런치데이’ 추진…전통시장에서 점심 먹어요!

직원 및 관계기관 대상, 침체하는 시장 살리기 위해 매월 1회 실시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4/24 [14:05]

▲ 경남 고성군, ‘전통시장 런치데이’ 추진…전통시장에서 점심 먹어요!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고성군은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고성군청 및 관계기관 직원들을 대상으로 ‘전통시장 런치데이’를 추진한다고 23일 밝혔다.

‘전통시장 런치데이’는 공직자가 솔선수범하여 매월 1회 이상 자율적으로 전통시장을 이용해 점심 식사를 하는 활동이다. 이는 평소 잘 알지 못했던 전통시장 음식점을 발굴하고 침체하는 전통시장을 살리고자 계획됐다.

대상 시장은 고성시장과 고성공룡시장이다. 4월부터 상시 운영되며, 고성시장의 경우 장날(1일, 6일)은 제외된다.

특히, 군은 런치데이가 더욱더 효과적으로 진행될 수 있도록 4~5월을 집중 운영 기간으로 정하여 고성군청 내 부서 또는 담당별로 전통시장 내 식당을 이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이외의 기간은 상시 운영 기간으로 정해 직원 회식이나 소모임 등 전통시장을 이용할 수 있도록 홍보할 방침이다.

아울러, 관내 관계기관과 기업체에서도 이번 런치데이에 동참할 수 있도록 유도해 전통시장 활성화에 보다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이상근 고성군수는 “전통시장 점심 먹는 날을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전통시장의 매력을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전했다.

이어 “전통시장은 우리 지역 경제의 중요한 축을 이루는 곳으로서, 모두 함께 노력하여 고성군 전통시장을 더욱 활성화하는 데 앞장서자”라고 덧붙였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