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남해군의회, 제275회 임시회 폐회

2024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등 20건 원안가결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7:03]

남해군의회, 제275회 임시회 폐회

2024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등 20건 원안가결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4/24 [17:03]

▲ 남해군의회, 제275회 임시회 폐회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남해군의회는 4월 24일 제275회 남해군의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끝으로 총 13일간의 의사일정을 마무리했다.

이날 오전 본회의에서는 △기획·행정위원회에서 심사한 ▲남해군 지속가능발전협의회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조례안 등 4건과 △산업·건설위원회에서 심사한 ▲남해군 외국인 계절근로자 지원 조례안 등 12건 △예산결산특별위원회에서 심사한 ▲2024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등 3건 총 19건을 상정하고 원안가결 하였다.

임태식 의장은 “어려운 재정 여건 속에서도 총 6천 231억 원에 이르는 추가경정예산을 편성할 수 있었다”며 지방교부세 법령을 개정하여 기준재정 보정수요액 338억 원의 교부세 증액 성과를 이끈 장충남 군수와 관계 공무원들의 노고에 감사를 전했다.

그동안 교부세 산정 기준에서 불이익을 받아왔던 남해군은 지속적으로 행정안전부를 방문하여 제도 개선을 건의하였고 특히, 김행수 의회사무과장이 교부세 산정 기준의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해 작성한 정책연구보고서가 교부세 증액에 크게 기여하였다는 점에서 열정과 노력에 감사의 뜻을 전했다.

임태식 의장은 집행부에 “증액된 교부세를 효율적으로 집행하고 지방교부세 산정자료 관리에 각별한 관심을 바란다”며 “앞으로도 우리 군에 유리한 재정수요 발굴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제2차 본회의에는 읍면 어촌계장들을 초청해 본회의 방청 후 별도 간담회를 가지며 의정활동에 대한 의견을 청취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하는 시간을 가졌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