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인천중구협의회.인천중부경찰서와 탈북민 정착지원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김종석 | 기사입력 2024/04/24 [19:31]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인천중구협의회.인천중부경찰서와 탈북민 정착지원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MOU) 체결

김종석 | 입력 : 2024/04/24 [19:31]

[경인투데이뉴스=김종석 기자]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인천중구협의회(회장 전승호)는 인천중부경찰서와 지난 23일 오전 중부경찰서 3층 회의실에서 ‘탈북민 정착지원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 자리에는 박경렬 중부경찰서장, 구태형 안보자문협의회장, 민주평통 중구협의회 간부자문위원 및 멘토, 박영 중부경찰서과장, 관계 공무원 등 30명이 참석했다.

 

 평화통일 준비의 핵심 기관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인천중구협의회와 탈북민 보호의 중추 기관인 중부경찰서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기관 간 협업ㆍ공동 대응을 위해 총력을 다하기로 했다.

 

 구체적으로 멘토-멘티 결연, 생활에 필요한 생필품 지원, 사회 정착을 위한 취업 지원, 자녀들을 위한 장학금 지원 등 상호 간 신뢰와 협력을 바탕으로 탈북민 정착을 위해 교류하기로 했다.

 

 전승호 협의회장은 인사말에서 “오늘 업무협약으로 탈북민이 올바른 남북관계 실정을 인식하고 우리 사회에 잘 정착할 수 있도록 멘토로서 탈북민을 따뜻하게 포용하고 이웃사촌으로 함께 살아갈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박경렬 서장은 인사말에서 “새롭게 업무협약이 체결되는 자리인 만큼, 이 자리가 향후 북한이탈주민의 성공적인 정착지원을 논의하고 상호 협력체계를 구축하는 통로가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는 「헌법」 92조에 근거한 평화통일정책 대통령 자문기관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