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횡성군, 장마철 수질오염 막기 위해 시설 사전 점검 추진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8:38]

횡성군, 장마철 수질오염 막기 위해 시설 사전 점검 추진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4/24 [18:38]

▲ 횡성군, 장마철 수질오염 막기 위해 시설 사전 점검 추진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횡성군은 장마철에 발생할 수 있는 수질오염을 막기 위해 4월 24일부터 5월 23일까지 가축분뇨 처리시설과 개인 하수처리시설의 지도 점검을 추진한다.

가축분뇨 야적 방치, 개인 하수처리시설 관리 미흡 등으로 수질오염이 발생할 가능성이 높아 이를 예방하고 행정 신뢰도를 향상한다는 방침이다.

가축분뇨 점검대상지는 주요 하천에 인접해 있는 축사 밀집 지역, 공공수역 인접 축사 및 상습 민원 발생지, 가축분뇨 배출시설, 불법 퇴비 야적 지역 등이다.

개인 하수처리시설 주요 지도․점검 사항은 정상 가동 여부, 방류수 수질기준 준수, 정화조 내부 청소 이행 등에 초점을 맞출 계획이다.

현장에서 조치할 수 있는 가벼운 사항은 즉시 시정조치 할 수 있도록 지도하고 필요한 경우 관리 방법 교육이나 전문가 기술지원 등을 실시해 시설 운영 전반이 개선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김명기 군수는 “올해 더운 날씨로 인해 녹조 현상이 심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가축분뇨 처리시설과 개인 하수처리시설의 지도 점검을 통해 수질오염을 예방하여 깨끗한 횡성을 만드는 데 총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