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아산시, 4월 도시브랜드 평판 전국 8위... ‘4개월 연속’ 10위권

특별시·광역시·특례시 제외 기초자치단체 중 1위 기록해

구차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4/24 [18:16]

아산시, 4월 도시브랜드 평판 전국 8위... ‘4개월 연속’ 10위권

특별시·광역시·특례시 제외 기초자치단체 중 1위 기록해

구차환 기자 | 입력 : 2024/04/24 [18:16]

▲ 4월 도시브랜드 평판 전국 8위... ‘4개월 연속’ 10위권


[경인투데이뉴스=구차환 기자] 아산시가 4월 대한민국 도시 브랜드평판 순위에서 전국 8위에 랭크됐다. 2024년 1월 자체 최고 기록인 7위에 오른 뒤 4개월 연속 10위권에 이름을 올린 것이다.

이는 한국기업평판연구소가 3월 23일부터 4월 23일까지 한 달간 대한민국 시(市) 브랜드 빅데이터 6,105만 677개를 대상으로 브랜드에 대한 긍·부정 평가, 미디어 관심도, 소비자 참여와 소통량, 소셜 대화량을 분석한 결과다.

이번 4월 조사에서 아산시는 참여지수 193,112, 미디어지수 206,625, 소통지수 386,078, 커뮤니티지수 455,808로 종합 브랜드 평판지수 1,241,623으로 전체 8위에 랭크됐다.

1~3위는 광역시인 서울시, 부산시, 대구시가 차지했다. 아산시의 8위는 특별시와 광역시, 인구 100만이 넘는 특례시를 제외한 기초단위 시(市)로는 전국 1위 성적이다.

2022년 7월만 해도 40위권에 머물던 아산시는 2023년 4월 8위로 급부상하며 처음 10위권에 진입했고, 지난 1월에는 자체 최고 기록인 7위를 기록하기도 했다.

아산시는 ‘4개월 연속’ 10위권, 특별시·광역시·특례시를 제외한 기초단위 시 중 전국 1위라는 기록에 큰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

또, 24일부터 28일까지 열리는 아산시 대표 축제 ‘아트밸리 아산 제63회 성웅 이순신 축제’가 도시브랜드 순위 상승을 이끌 것으로 기대했다.

박경귀 아산시장은 “도시브랜드 평판지수는 어느 한 분야의 일시적 성과나 단기간의 짧은 노력으로 이뤄지는 결과가 아니”라면서 “달라진 도시 위상에 어울리는 고품격 도시 인프라 조성과 문화예술 정책, 기업이 투자하고 싶은 도시 여건 마련으로 시민의 자부심이 되는 ‘아트밸리 아산’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