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순천시, 1,157억 원 증액된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제출

긴축재정 강화 기조 아래 지역경제활성화 및 시민불편 해소사업 등 중점 편성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03 [11:58]

순천시, 1,157억 원 증액된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 제출

긴축재정 강화 기조 아래 지역경제활성화 및 시민불편 해소사업 등 중점 편성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03 [11:58]

▲ 순천시청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순천시는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본예산 대비 1,157억원을 증액 편성해 지난달 30일 순천시의회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시에 따르면 이번 추경안은 정부의 긴축재정 기조를 따르면서도 지역경제 활성화와 시민불편 해소, 신산업 육성 등에 중점을 두고 어려운 지역경제에 도움이 될 꼭 필요한 사업만 전략적으로 편성했다.

1회 추경 예산 규모는 본예산 1조 4,237억원 대비 8.13% 증가한 1조 5,394억원 규모이다.

세입재원은 2023년도 정산잔액인 순세계잉여금과 지방교부세, 조정교부금, 국도비보조금 추가분이다.

주요사업 내역으로는 신산업육성 및 소상공인 지원 등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순천사랑상품권 발행 지원 56억원 ▲원도심 상권 활성화 사업 10억원 ▲소상공인 보증 대출이자 지원 3억원 등을 계상했다.

생태도시 재설계와 시민 불편 해소를 위한 명품 정주여건 조성을 위해 ▲신청사 문화스테이션 건립 90억원 ▲기후 대응 도시숲 조성 30억원 ▲자전거도로 및 보행환경 정비 11억원 ▲시내버스 노선 개편 등 4억원 등을 반영했다.

순천형 보건·복지정책사업으로 ▲북부노인복지타운 건립 부지 매입비 20억원 ▲어르신 건강 바우처 지원 2억원 등을 증액했다.

농축수산업을 육성을 위해 ▲수산물 산지 가공시설 건립 9억원 ▲미래전략 지역특화작목 및 고소득 작목 육성 7억원 ▲축산물 종합 가공유통시설 지원 6억원 등을 편성했다.

노관규 순천시장은 “갈수록 어려워지는 지역경제 활로를 찾고 미래를 설계하기 위한 투자와 시민 정주여건 개선을 위해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을 편성했다”며, “주요사업들이 추진되어 민생경제가 더욱 활력을 찾을 수 있도록 의회에서 협조해주기 바란다”고 요청했다.

한편, 이번 2024년도 제1회 추가경정예산안은 오는 8일부터 열리는 제277회 순천시의회 임시회 심의・의결을 거쳐 17일 최종 확정될 예정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