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울산 남구 청년일자리카페, 2024년 지역특화 청년사업 공모 선정

국비 2,500만원 확보, 취업준비청년 대상 3개 프로그램 운영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5:24]

울산 남구 청년일자리카페, 2024년 지역특화 청년사업 공모 선정

국비 2,500만원 확보, 취업준비청년 대상 3개 프로그램 운영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5/24 [15:24]

▲ 울산 남구 청년일자리카페, 2024년 지역특화 청년사업 공모 선정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울산 남구 청년일자리카페가 국무조정실과 (재)청년재단 중앙청년지원센터에서 주관하는 ‘2024년 지역특화 청년사업 공모’에 선정됐다.

울산 남구 청년일자리카페는 ‘울산청년 취업성공 플랫폼, 청카 취준동행 프로젝트’사업으로 이번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사업비 2,500만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젝트는 수도권 대비 취업정보와 커뮤니티 등 부족한 울산 청년들의 취업준비 환경을 개선하고, 혼자 취업준비를 하면서 겪는 청년들의 불안감, 좌절감을 해소하기 위해 기획했다.

사업 내용으로는 ▲ 취업한 선배청년이 구직청년에게 노하우와 취업정보를 제공하는 청년취업멘토단 운영 ▲ 같은 목표를 가진 취업준비생 그룹을 만들어서 전문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취업스터디 운영 ▲ 취업준비에 힘든 취업준비생들에게 흥미 있는 주제별 특강을 제공하는 청년테마특강 운영 등으로 구성돼 있다.

한편, 남구 청년일자리카페는 지난해 8,200여명의 청년들이 이용하거나 프로그램에 참여했으며, 청년일자리카페의 취업준비프로그램에 참여 후 취업에 성공한 청년이 362명에 달하는 등 울산 청년들의 취업준비 플랫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서동욱 남구청장은 “청년의 경쟁력 강화에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도록 청년과의 소통을 강화하고, 다양한 경험을 공유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