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평택시, 폐기물재활용시설 건축불허가 행정소송1심 승소

태경산업주식회사 상대 행정소송에서 5월23일 승소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4:50]

평택시, 폐기물재활용시설 건축불허가 행정소송1심 승소

태경산업주식회사 상대 행정소송에서 5월23일 승소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4 [14:50]

▲ 평택시청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평택시는 도일동 폐기물재활용시설 건축불허가관련 행정소송에서 지난 23일 승소했다고 밝혔다.

평택시는 해당 주변지역에 환경오염·생태계파괴·위해발생 우려 및 평택시 도시계획조례 개발행위허가 기준에 따라 2022년 6월 24일에 불허가 처리한 바 있다.

이에 대해 태경산업주식회사는 재량권 행사의 전제가 되는 중대한 사실 오인 및 재량권을 일탈·남용하고 도시계획조례가 상위법의 위임한계를 초과한 효력없는 조례임을 주장하며 ‘건축허가 신청 반려처분 취소 청구’ 행정소송을 제기했으나 지난 23일 수원지방법원 제1행정 재판부에서 기각판결을 했다.

시 관계자는 “동일한 사항으로 2021년9월9일 대법원 확정판결 승소했던 사례를 근거로 항소할 경우에 적극 대응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