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시흥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점검회의 개최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4:56]

시흥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점검회의 개최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4 [14:56]

▲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점검회의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시흥시는 5월 24일 시청 상황실에서 ‘여름철 자연재난 대비 점검 회의’를 열었다고 밝혔다. 박영덕 안전교통국장 주재로 열린 이날 회의에는 풍수해·폭염 대응 소관 부서장 및 동장 등 40명이 참석했다.

이날 회의는 여름철 자연재난 대책기간(5.15~10.15.)동안 재난으로 인한 피해를 예방·최소화하기 위해 현재 추진 중인 대책을 점검하고 부서별 협조사항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주요 사항으로 ▲기상현황 및 전망 공유 ▲비상대응체계 점검 ▲부서별 여름철 자연재난 대응 추진사항 공유 ▲취약지역 안전관리 대책 ▲취약계층 보호 대책 등을 논의했다.

시흥시에서는 사면붕괴로 인한 피해 예방을 위해 관내 급경사지 및 비탈면 123개소에 대해 안전점검 및 관련 조치를 이행하고 있다. 하천 범람으로 인한 침수피해 예방을 위해서는 하천변 산책로 30개소 및 둔치주차장 1개소에 진입 차단시설을 설치 중이며 이와 관련한 대피·통제 인력도 편성 완료했다. 지하 공간 침수피해 예방을 위해서는 반지하주택 및 지하차도별로 담당자를 지정·관리하고, 유관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했다.

특히 취약계층 보호대책도 촘촘히 마련했다. 침수취약 주택에는 양수기, 이동식 차수판 등 수방장비를 배치했다. 자력대피가 어려운 안전취약계층 대상 자율방재단, 공무원 등 민·관으로 구성된 대피조력자를 지정하고, 취약지역 집중관리를 위해 4개 분야에 비상근무자를 편성하는 등 인명피해 예방을 위해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박영덕 안전교통국장은 “해를 거듭할수록 예측하기 어려운 기상현상에 재난대응의 강도와 책임이 높아지고 있다. 재난 대응 시 소관부서별 임무와 역할을 꼼꼼히 챙겨주시길 당부 드리며, 특히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해달라”고 말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