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부산 동구, 청소년유해환경 민관 합동점검 및 캠페인 실시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6:45]

부산 동구, 청소년유해환경 민관 합동점검 및 캠페인 실시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4 [16:45]

▲ 부산 동구, 청소년유해환경 민관 합동점검 및 캠페인 실시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부산 동구는 5월 23일 민관 합동으로 초량동에서 ‘청소년 유해환경 점검・단속 및 캠페인’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에는 동구청, 부산동부경찰서, 동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동구청소년지도협의회, 유해환경감시단(부산YMCA)이 참여했다.

이들은 초량동 일대 번화가의 음식점・유해업소 등을 돌며 업주가 청소년에게 술과 담배를 판매하는 행위 등을 단속하고, 업주의 청소년 보호의식을 확산시켜 건전한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했다.

동구청은 현재 유해환경감시단(부산YMCA)을 운영하여 청소년 유해환경을 지속적으로 점검・단속하고 있으며, 동구청소년상담복지센터 및 동구청소년지도협의회는 청소년의 건전한 성장환경 조성을 위해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다.

김진홍 동구청장은 “청소년은 우리의 미래이며 희망이다. 청소년이 건강하게 성장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는 것은 우리 모두의 책임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동구는 청소년 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