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담양군, 슬로시티 활성화를 위한 서포터즈 양성

체험프로그램 기획과 운영, 안전사고 예방관광 콘텐츠 기획 등 교육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6:28]

담양군, 슬로시티 활성화를 위한 서포터즈 양성

체험프로그램 기획과 운영, 안전사고 예방관광 콘텐츠 기획 등 교육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5/24 [16:28]

▲ 담양군, 슬로시티 활성화를 위한 서포터즈 양성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2007년 아시아 최초로 지정된 이래 국제슬로시티 브랜드를 유지하고 있는 담양군이 슬로시티 활성화를 위한 서포터즈를 양성한다.

담양군 슬로시티 사무국은 지난 4월 17일부터 매주 문화관광해설사, 농어촌체험지도사, 체험마을 리더, 체험전문가 등을 대상으로 주민주도형 지역관광 일꾼으로서 활동할 담양군 슬로시티 관광 서포터즈 양성 교육을 추진하고 있다.

슬로시티 관광서포터즈 양성 교육은 슬로시티 공동체 교육, 체험프로그램 기획과 운영, 안전사고 예방과 응급처치, 관광 콘텐츠 기획과 운영, 자원 연계, 서포터즈 마케팅 실무, 여행업 창업과정, 세무회계, 선진지 견학 등의 과정으로 이뤄진다.

이를 통해 군은 침체한 마을공동체에 슬로 관광으로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을 인재를 양성, 상생하고 협업하는 농촌 발전과 지역관광의 발전을 도모하고자 한다.

교육은 오는 6월 26일까지 진행하며, 군은 향후 양성된 담양군 슬로시티 관광 서포터즈와 지역관광 활성화를 위한 협동조합을 설립할 예정이다.

협동조합은 마을 체험 프로그램과 관광자원을 활용한 여행상품을 개발, 운영할 뿐만 아니라 여행소비자들에게 관광 정보 제공, 투어 예약, 진행, 정산까지 한 번에 지원하는 통합플랫폼 역할을 하게 된다.

이병노 군수는 “이번 교육을 통해 모인 서포터즈가 서로 힘을 모아 담양군이 주민들과 더불어 행복해지는 관광도시로 발전하는 계기가 되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