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전남도, 청소년 꿈·도전 응원하는 ‘청소년박람회’ 개막

전남도, 25일까지 목포자연사박물관 광장 일원서 개최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6:49]

전남도, 청소년 꿈·도전 응원하는 ‘청소년박람회’ 개막

전남도, 25일까지 목포자연사박물관 광장 일원서 개최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5/24 [16:49]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가 24일 오후 목포자연사박물관 광장에서 열린 ‘2024 전라남도 청소년박람회’에 참석, 청소년 및 주요 내빈들과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전라남도는 25일까지 2일간 목포자연사박물관 광장 일원에서 미래 주역 청소년의 꿈과 도전을 응원하는 2024 전라남도 청소년박람회를 개최한다.

2022년 첫 행사를 개최한 이후 올해 3회째를 맞는 전라남도 청소년박람회는 ‘달려라 청소년, 펼쳐라 나의 꿈!’이라는 주제로 열린다.

첫 날인 24일 청소년, 청소년지도자, 도민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막식을 시작으로 주요행사, 특별행사, 체험부스 운영 등 다양하게 구성해 청소년과 방문객에게 풍성한 볼거리와 즐거움을 선사했다.

개막식에는 건강한 성장으로 다른 사람의 모범이 되는 청소년 7명에게 ‘전라남도 청소년상’을 수여해 미래 전남의 주역이 될 청소년을 응원했다. 순천연향중학교 3학년 김재민 학생은 효행, 선행, 봉사, 면학 등 여러 면에서 품행이 우수해 영예의 대상을 수상했다.

주요 행사는 청소년 어울림마당, 로봇대회, 이(e)-스포츠대회, 워터밤페스티벌 등 온가족이 함께 참여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구성됐다. 특히 올해 처음 운영된 ‘꿈드림 청소년 명랑운동회’는 학교 밖 청소년이 함께 할 수 있는 소통과 교류의 장으로 펼쳐진다.

미래생명존, 진로드림존, 행복성장존, 특별으뜸존 등 체험존에서는 드론 조종 체험, 걱정인형 만들기, 심리검사 등 체험·홍보 부스 140동을 운영해 청소년이 관심과 흥미를 느낄 수 있는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특별행사로 천종호 판사를 초청해 ‘부모·자녀가 함께하는 학교폭력의 이해와 예방’ 강연과 연예인 하이키(H1-KEY)의 축하공연 등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축사에서 “청소년은 대한민국의 희망이자 미래의 주역이다. 무한한 잠재력을 바탕으로 과감히 도전하고 더 큰 꿈을 키워가길 기대한다”며 “청소년이 꿈꾸는 밝은 미래를 향해 힘차게 나아가도록 전남도가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박람회 둘째날인 25일부터 4일간 개최되는 제53회 전국소년체전은 목포종합경기장 등 전남지역 50개 경기장에서 36개 종목의 경기가 열린다. 전국 17개 시·도에서 1만 8천여 선수와 임원이 참가한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