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미추홀구, ‘채무 위기자 지킴이 양성 교육’으로 위기가구 금융채무 개선 앞장서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6:14]

미추홀구, ‘채무 위기자 지킴이 양성 교육’으로 위기가구 금융채무 개선 앞장서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4 [16:14]

▲ 미추홀구, ‘채무 위기자 지킴이 양성 교육’으로 위기가구 금융채무 개선 앞장서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인천 미추홀구는 24일 숭의보건지소 5층 보건교육실에서 통합사례관리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역량 강화를 위한‘채무 위기자 지킴이 양성 교육’을 실시했다.

이번 교육은 가계부채, 부채 발생원인 등 다양한 취약계층의 채무 문제에 대해 파악하고 상황별 채무조정 방법에 대해 이해함으로써, 경제적 취약계층에 맞춤형 정보를 제공할 수 있는 역량을 키우기 위해 진행됐다.

구는 인천서민금융복지지원센터 김민혁 강사를 초빙해 과다채무로 어려움을 겪는 채무 고위험자에 대한 상담 및 대응 방안, 전문기관과 연계해 사례관리 대상자의 위기 대처 및 자립 지원 방법 등에 관한 내용으로 강의를 진행했다.

구 관계자는 “가계부채 및 금융채무 위기자들이 급증하면서 이들의 경제적 자립을 위한 금융과 복지의 통합지원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다.”라며, “앞으로도 꾸준히 통합사례관리 담당자들의 역량 강화를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통합사례관리는 복합적이고 다양한 어려움에 있는 대상자와 담당자가 협력해 위기 상황을 극복하고 일상생활을 회복하고자 노력하는 사업이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