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중구,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 선진지 답사 교육’ 진행

박경태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7:34]

중구,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 선진지 답사 교육’ 진행

박경태 기자 | 입력 : 2024/05/24 [17:34]

▲ 중구,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 선진지 답사 교육’ 진행


[경인투데이뉴스=박경태 기자] 울산 중구가 5월 24일 부산시 일원에서 ‘2024년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 선진지 답사 교육’을 진행했다.

이번 답사 교육은 다른 지역의 관광 해설을 체험하고 우수 해설 기법 등을 벤치마킹(본 따르기)하기 위해 기획됐다.

이날 오전 제3기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 12명은 ‘뚜벅뚜벅 부산건축투어’ 네 가지 과정 가운데 ‘동래 전통 건축’에 참여해서, 부산건축문화해설사의 해설을 들으며 동래향교와 동래읍성, 장관청 등을 둘러봤다.

오후에는 복합문화공간인 ‘F1963’을 방문해 시설 및 운영 현황 등을 살펴보고 ‘通(통), 하는 우리’ 조선통신사 축제 특별 전시를 관람했다.

이어서 울산 중구 성남동 원도심 관광 활성화를 위한 다양한 의견을 교환하는 시간을 가졌다.

중구 관계자는 “이번 답사를 통해 울산큰애기 관광해설사의 역량을 강화하고 타 지역의 우수 사례를 중구에 접목하기 위한 방안을 모색하겠다”며 “앞으로도 주민, 관광객들에게 재미있고 유익한 관광 해설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