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경기도 청소년 진로·문화축제’ 마무리. 청소년만을 위한 시간 마련

‘경기청소년의 날’을 맞이해 24일 수원청소년문화센터 일대에서 개최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5/24 [17:38]

‘경기도 청소년 진로·문화축제’ 마무리. 청소년만을 위한 시간 마련

‘경기청소년의 날’을 맞이해 24일 수원청소년문화센터 일대에서 개최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5/24 [17:38]

▲ 기념식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경기청소년의 날’을 맞아 ‘경기도 청소년 진로·문화축제’가 수원청소년문화센터 일대에서 24일 열렸다.

경기도 청소년 및 도민 3,000여명이 참여한 이번 행사는 ▲‘경기청소년의 날’ 기념식 ▲청소년 진로·문화 체험 부스 ▲청소년동아리경연대회 ▲3on3 농구대회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경기청소년의 날’ 기념식은 김일중 아나운서와 사전 공모로 선발된 양지윤 청소년이 공동 진행했으며, 경기도 청소년상 시상과 더불어 드론으로 전달받은 청소년증을 이제 막 청소년의 범주에 들어오게 된 9세 남·여 청소년 대표에게 수여하는 퍼포먼스도 펼쳐졌다.

2024 경기도 청소년상 수상자는 ▲청소년대상 백종원(대부고등학교) ▲노동부문 노수애(광주시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효행부문 김민경(세류중학교) ▲봉사부문 양희정(한신대학교) ▲나라사랑부문 한지우(의정부청소년수련관) ▲면학부문 박효정(광주시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과학기술부문 최원서(가톨릭대학교) ▲예체능부문 남상욱(광주시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개척부문 강지훈(광명시 학교밖청소년지원센터) 등 총 9명이다.

청소년들의 춤과 노래 실력을 겨루는 청소년동아리경연대회는 중·고등부 예선통과자 23팀의 경연이 진행됐으며, 뉴빌리지(군포시청소년수련관) 등 4개 팀이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문화·진로·행복·도전 4구역으로 구분된 100여 개의 부스에서는 미래기술, 환경 보호 등을 체험할 수 있는 3D 프린팅, 인공지능 로봇 코딩, 업사이클링 공예, 드론축구 등이 특히 인기였으며, 경기도 캐릭터인 ‘봉공이’와 즉석 사진을 촬영할 수 있는 포토존도 청소년과 시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었다.

박근균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우리의 미래인 청소년들이 활기차고 안전하게 세상의 주역이 되기를 희망한다”라며 “앞으로도 경기도는 청소년들에 더 많은 기회, 더 고른 기회, 더 나은 기회를 드리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참석대상 청소년들에게 텀블러를 준비하도록 안내하고 주최 측에서도 다회용컵을 준비하는 등 일회용품 사용을 최소화한 친환경 축제 콘셉트로 진행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