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보령시, 주민 목소리 반영한 예산 편성... 주민참여예산 위원 위촉

10일 위촉식 열고, 공개모집 및 지역회의에서 추천한 위원 49명 위촉

구차환 기자 | 기사입력 2024/06/10 [15:11]

보령시, 주민 목소리 반영한 예산 편성... 주민참여예산 위원 위촉

10일 위촉식 열고, 공개모집 및 지역회의에서 추천한 위원 49명 위촉

구차환 기자 | 입력 : 2024/06/10 [15:11]

▲ 주민참여예산 위원 위촉식


[경인투데이뉴스=구차환 기자] 보령시는 10일 대천4동행정복지센터에서 제4기 주민참여예산 위원 위촉식 및 역량강화 교육을 진행했다.

이날 위촉식에서는 지난 5월 공개모집을 통해 선발된 33명과 읍면동 주민참여예산 지역회의에서 추천한 16명 등 총 49명이 위원으로 위촉됐다.

공개모집된 위원들은 자영업자, 직장인, 주부 등 다양한 직업군과 노인복지센터, 가족상담센터, 지체장애인협회 등 단체 소속 임직원들로 구성됐다.

지역회의에서 추천된 위원들은 16개 읍면동의 주민자치위원장과 마을 이장 등으로 구성돼 예산 편성과 검토 시 다양한 의견을 논의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위촉식에 이어, 주민참여예산의 올바른 이해를 돕기 위해 찾아가는 도민참여예산학교 역량강화 교육도 진행됐다. 이 교육에서는 참여예산의 이해, 사업 발굴 및 공모 신청 작성 방법 등을 배우는 시간이 마련됐다.

위원들은 앞으로 시 예산 편성 과정에서 주민의 의견을 수렴하고, 정책사업과 주민 및 도민참여예산사업을 발굴하며, 주민참여예산사업 심의 및 우선순위 결정의 역할을 맡게 된다.

김동일 시장은“주민참여예산제는 주민들이 예산 편성 과정에 직접 참여하여 실질적으로 필요한 사업을 발굴하고 선정할 수 있도록 하는 제도”라며 “이를 통해 예산의 투명성과 공정성을 높이고, 시민들의 요구사항이 시정에 적극 반영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습니다”라고 말했다.

한편, 시는 올해 정책사업으로 근린공원 시설개선 사업 등 6개 사업에 15억 원, 읍면동 사업으로 16억 원을 배정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