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고

계양구, 일반음식점 기존영업자 식품위생교육 실시

(사)한국외식업중앙회 계양구지부, 북부권 문화예술회관 계양구 건립 촉구 활동도 추진 

곽희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6/21 [11:32]

계양구, 일반음식점 기존영업자 식품위생교육 실시

(사)한국외식업중앙회 계양구지부, 북부권 문화예술회관 계양구 건립 촉구 활동도 추진 

곽희숙 기자 | 입력 : 2024/06/21 [11:32]

▲ 계양구, 일반음식점 기존영업자 식품위생교육 실시


[경인투데이뉴스=곽희숙 기자] 인천광역시 계양구는 지난 19일과 20일 이틀에 걸쳐, 계양구청 대강당에서 일반음식점 영업주 500여 명을 대상으로 ‘2024년 일반음식점 기존 영업주 위생교육’을 실시했다.

(사)한국외식업중앙회 인천광역시지회 계양구지부가 주관하는 이번 교육은 '식품위생법'에 따라 기존 영업자가 매년 이수해야 하는 3시간의 법정의무 교육이다.

교육은 ▲식품위생법령 해설 및 정책 방향 ▲식품접객업 서비스 개선 및 관련 법령 ▲세무 관리 등의 내용으로 진행됐으며, 이번 집합교육에 참석하지 못했거나 위생교육을 이수하지 않은 영업주는 (사)한국외식업중앙회 또는 (사)한국외식산업협회 누리집을 통해 온라인 교육을 받을 수 있다.

윤환 구청장은 “이번 위생교육을 통해 영업주들이 식품 안전에 대한 올바른 인식을 함양해 더욱 위생적이고 안전한 외식문화가 조성되기를 바란다. 앞으로도 지역 위생 서비스 향상을 위해 민관의 지속적인 협력을 이끌어나가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번 교육에 참석한 영업주들은 현재 인천시에서 추진 중인 ‘인천 북부권 문화예술회관’의 계양아라온 건립을 촉구하는 결의대회를 함께 추진했다.

교육에 참석한 영업주들은 “계양구는 분구 이후 30년 동안 각종 개발규제로 인해 외식업에 종사하는 소상공인도 힘들었다.”, “계양구민도 인천시민인 만큼 계양구에 문화예술회관을 건립해 계양구 외식업도 발전할 수 있게 해달라.”라며 강력한 의지를 표명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